국제

중국 훈춘시 당위원회 고옥룡 서기장 속초시 방문

속초~훈춘 항로 운항 재개 및 수산물(명태) 수출입 협력방안 모색

(프라임뉴스) 속초시와 우호협력 교류관계에 있는 중국 훈춘시 당위원회의 고옥룡 서기장 등 12명의 대표단 일행이 14일 속초시를 방문했다.



고옥룡 서기장 일행은 속초~훈춘항로의 한창강원호를 통한 운항 재개를 위한 준비상황과 선박 등을 둘러 보고, 지난 해 처음 이뤄진 수산물(명태) 교역 확대 방안 등을 모색할 계획이다.


또한, 중국 훈춘시에서 속초시에 자매결연 10주년을 맞이하여 보낸 속초시 자매도시공원에 설치된 대형 돌사자상의 제막식 행사에 참석해 양 도시간 우호협력관계도 돈독히 할 예정이다.


특히, 15일 오전 속초시청에서 열리는 간담회에서는 중ㆍ러 국경 통과에 따른 문제점 해결 방안과 항로 활성화 차원의 양 지방정부간 다각적인 교류협력사업 발굴ㆍ추진 등에 대해 중점적으로 논의가 이뤄질 예정이다.


이번 고옥룡 서기장의 속초시 방문은 서기장 급으로는 양 도시간 교류가 시작된 이후 처음 이뤄진 방문이어서 최근 속초시에서 추진되고 있는 북방항로의 운항 재개와 수산물 교역 확대 등 양 도시간 맞물려 있는 사업들에 긍정적인 효과를 줄 수 있을지도 관심을 끌고 있다.


한편, 속초시와 훈춘시는 지난 1994년 8월 교류협력 추진을 위한 기본협의서를 체결한 후 농업ㆍ경제ㆍ문화ㆍ예술 등 다각적인 인적ㆍ물적 교류를 이어 왔다.


이후, 2000년 주훈춘강원도속초시사무소를 설치한데 이어 속초 ~ 자루비노ㆍ훈춘간 백두산항로 개설, 2009년 6월에는 양 도시 간 자매결연 체결 등을 통해 지속적인 교류 협력 사업을 추진해오고 있다.


시 관계자는 “북방항로 운항 재개 및 활성화를 위해 우호협력 관계를 더욱 공고히 다져 나가는 한편, 수산물 교역 등 양 도시간 협력사업들도 확대해 나갈 수 있도록 착실히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포토리뷰

더보기

경제

더보기

중기·벤처

더보기
블록체인기술연구소 레지스 블록체인, 2019 블록체인 진흥주간 참여
(프라임뉴스) 블록체인기술연구소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개최하는 ‘제 2회 블록체인 진흥주간’ 행사에 참여하여 자체 개발한 프라이빗 블록체인 솔루션 레지스 엔터프라이즈 및 관련 프로젝트를 소개하는 시범사업 전시회를 지난 16일 열었다. 올해 2회째를 맞는 블록체인 진흥주간은 지난 16일~18일 서울 코엑스에서 과기정통부가 주최하고 한국인터넷진흥원과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공동으로 주관하는 행사다. 3일 동안 진행되는 블록체인 콘퍼런스에서는 국내외 전문가의 기조 강연과 블록체인 공공·민간 시범사업 성과에 대한 발표 등이 이어졌다. 행사에 참가한 블록체인기술연구소 레지스 팀은 2019 블록체인 시범사업 전시회를 위한 홍보부스를 열어 기존 프라이빗 블록체인의 한계점과 이에 대한 솔루션으로 자체 개발한 ‘레지스 엔터프라이즈’ 및 자체 프로젝트에 대해 소개했다. 레지스 엔터프라이즈는 방위사업청, 한국 인터넷 진흥원, 대한민국 국방부 등 정부 및 공공기관 등 여러 파트너를 통해 기술력을 인정받았으며, 방위사업청 블록체인 플랫폼을 통해 방위산업 및 국방부 군수물자 입찰 평가 과정 등 다양한 업무 프로세스에 적용될 예정이다. 레지스 측은 이번 행사에는 정부가 선

소상공인

더보기